산후탈모 1
탈모여자 탈모

산후탈모는 저절로 나아지나요?

에디터크루즈

출산 후 탈모를 장기간 방치하면 영구적인 탈모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산후탈모_1

산후탈모는 여성호르몬의 변화 때문에 발생합니다. 일반적으로 모발은 성장기와 퇴행기, 휴지기를 반복합니다.

휴지기에 접어들면 모발이 빠져야 정상이지만, 임신 중에는 잘 빠지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임신 중에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 수치가 급증해 모낭의 성장을 촉진해 휴지기로 접어들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임신 전에는 하루 100개씩 빠지던 머리카락이 임신 후에는 거의 빠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출산 후에 여성 호르몬이 정상 수치를 되찾으면 휴지기에 들어가야 했던 머리카락이 일제히 빠지며 탈모가 발생합니다.

산후탈모란?

산후탈모는 산모의 3분의 1 정도가 경험할 정도로 흔한 증상입니다.

출산 후 3개월부터 탈모가 시작되는데, 6개월까지 30~40%가량의 모발이 탈락합니다.

6개월이 지난 뒤부터 자연스럽게 탈모가 멈추고 새로운 머리카락이 나기 시작해 1년이 지나면 대부분 회복합니다.

하지만 출산 후 다이어트, 스트레스, 우울증 등으로 영양상태가 안 좋으면 탈모 기간이 길어집니다.

이는 영구적인 탈모로 이어질 수도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출산 후 1년이 지나도 머리카락이 계속 빠진다면 여성형 탈모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

산후 탈모, 예방하려면?

출산 후 육아에 전념하느라 머리를 자주 감지 못하는 때도 있는데, 두피에 비듬, 노폐물이 쌓이면 탈모를 촉진함으로 최소 이틀에 한 번은 머리를 감아야 합니다.

에너지 관리도 필수입니다. 육아와 스트레스 때문에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하면 체내 영양소 불균형 때문에 탈모가 심해질 수 있습니다.

따라서 체내 에너지가 부족하지 않도록 식단에 신경 쓰고 부족한 영양소는 영양제를 통해 보충하는 것이 탈모 예방에 도움을 줍니다.

레퍼런스

Relative Posts
툴바로 바로가기